크리스탈 무리수 눈화장도 신비롭게 소화[포토엔]

2013-03-06 오전 9:27:05 입력

[뉴스엔 이민지 기자]

크리스탈이 봄처녀로 변신했다.

차세대 패션 아이콘으로 떠오른 에프엑스 크리스탈은 최근 패션매거진 보그코리아 3월호 화보에서 제일모직 여성 캐릭터 브랜드 에피타프 의상을 입고 순수한 매력을 뽐냈다.

크리스탈은 이번 화보에서 한껏 봄을 느낄 수 있는 비비드한 컬러의 독특한 아이메이크업과 그윽한 눈빛으로 신비로운 분위기를 연출했다. 다채로운 컬러와 화려한 패턴을 트렌디하게 연출, 한층 성숙해진 모습으로 시선을 끈다.

제일모직 에피타프 측 관계자는 "크리스탈은 촬영 내내 전문모델보다 뛰어난 다양한 포즈와 표정으로 촬영을 리드했으며 긴 시간 촬영임에도 불구하고 시종 밝은 미소를 보이며 열정적으로 촬영에 임해 훈훈한 촬영장 분위기를 연출했다"고 전했다.

크리스탈 화보는 보그코리아 3월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제일모직 제공)

이민지 oing@


현직 女판사, 죄수와 감옥서 수차례 성관계 파문 ‘욕구 못참고..’
인기 아이돌밴드 리더 집단섹스파티, 여성들 가면씌우고 뒹군 현장
조인성 매너손, 여심 흔드는 바람 살랑 ‘송혜교 의식했나’
가애란 “2년간 20번 낙방, 아나운서 할만한 얼굴 아니라고”
이영자 콤플레스 고백 “생선냄새 스트레스, 무좀도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